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한미일 안보실장 내달 1일 회동…담대한 구상·전기차 논의 주목(종합2보)

송고시간2022-08-31 09:38

댓글

하와이서 31일부터 이틀간 연쇄회동…한미·한일회담도 별도 진행

용산 대통령실 "北·한미일 협력·경제안보 등 논의"

김성한 - 제이크 설리번 - 아키바 다케오
김성한 - 제이크 설리번 - 아키바 다케오

[연합뉴스 자료사진. AP. AFP]

(서울·워싱턴=연합뉴스) 이준서 기자 강병철 김동현 특파원 = 한미일 3국 안보 수장이 다음 달 1일 미국 하와이에서 3자 회동을 한다.

지난 5월 윤석열 정부가 출범한 뒤 3국 안보수장이 만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한반도 및 중국 문제, 경제 안보 문제 등에 대한 논의가 주목된다.

김성한 대통령실 국가안보실장, 제이크 설리번 미국 국가안보보좌관, 아키바 다케오(秋葉剛男)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은 9월 1일 하와이에 있는 미 인도·태평양사령부에서 회동할 예정이라고 에이드리엔 왓슨 국가안보회의(NSC) 대변인이 30일(현지시간) 밝혔다.

한미일 3자 회동에 앞서 31일에는 한미, 한일, 미일 간 양자 회동도 개별적으로 진행한다.

용산 대통령실도 이날 별도의 보도자료에서 이같은 일정을 확인했다.

대통령실은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처음으로 개최되는 이번 한미일 안보실장 회의에서는 북한 문제, 한미일 협력, 경제안보, 주요 지역 및 국제문제 등에 대해 심도있는 논의가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북한이 한미의 '을지 자유의 방패'(UFS·을지프리덤실드) 연합훈련에 반발하는 가운데 마련된 이번 회동은 윤석열 대통령이 최근 발표한 대북 로드맵인 '담대한 구상'을 밝힌 뒤 처음으로 진행되는 것이다.

이에 따라 한국 측은 미국 및 일본 측에 대북 구상의 배경과 계획 등에 대해 상세하게 설명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 과정에서 3국은 대북 정세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북한의 도발 가능성을 억지하고 비핵화 문제를 진전시키는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윤 대통령은 광복절 경축사를 통해 북한의 비핵화 진전에 따라 이에 상응하는 경제뿐 아니라 정치·군사 협력까지 도모하는 이른바 '담대한 구상'을 밝힌 바 있다.

이에 대해 미국은 '담대한 구상'이 미국의 대북 접근과 일치한다고 평가하면서 북한에 긍정적인 응답을 촉구한 바 있다.

네드 프라이스 국무부 대변인은 지난 22일 브리핑에서 담대한 구상에 대해 "그 안에는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향한 실용적이고 점진적인 진전 가능성이 있는데, 이는 미국 대북 접근의 핵심"이라고 말했다.

설리번 국가안보보좌관
설리번 국가안보보좌관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회동에서는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의 이달 초 대만 방문 이후 격화되고 있는 중국의 역내 도발에 대해서도 논의될 전망이다.

중국은 펠로시 의장 등 미국 정치인의 잇따른 대만 방문에 대항해 사실상 대만을 포위하는 군사 훈련을 실시했으며 미국은 해군 군함의 대만해협 통과 등의 조치를 통해 중국의 현상 변경을 차단하는 긴박한 상황이 계속되고 있다.

이와 관련, 왓슨 대변인은 "3자 회동 후 설리번 보좌관은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을 수호하기 위한 우리 동맹관계를 논의하고자 미국 인도태평양사령부를 방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발언하는 김성한 국가안보실장
발언하는 김성한 국가안보실장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김성한 국가안보실장이 23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8.23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이와 함께 회동에서는 경제 안보 협력 문제도 거론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한국 정부는 한미 양국이 동맹 관계를 경제 안보 영역으로 확장하는 시점에 미국이 인플레이션 감축법안을 통해 한국 기업을 차별하는 것에 대해 상당한 우려가 있다는 점을 미국 측에 제기하고 피해 최소화를 위한 조치를 요구할 것으로 보인다.

회동에서는 반도체 지원법에 따라 한국 기업이 피해를 입게 될 가능성에 대한 우려 제기도 있을 가능성이 있다.

이밖에 한미일 및 한일 안보 수장 회동에서는 한미일 3각 협력 및 한일 관계 개선 등에 대한 논의가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soleco@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