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재명 "참 비정한 예산안…철저히 예산심사, 입법 대응"

송고시간2022-08-31 10:11

댓글

쌀값 폭락에 "정부에 신속·과감한 시장 격리 요청"

발언하는 이재명 대표
발언하는 이재명 대표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신임 대표가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8.29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박형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는 31일 "이번 정기국회에서는 민생제일주의를 기조로 입법 그리고 예산안 처리에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 회의에서 "경제위기, 민생위기로 우리 국민들께서 겪고 있는 고통이 너무나 크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이번 정부의 예산안과 이때까지의 정책 기조를 보면 지금 이렇게 민생이 어려운데 이렇게까지 하나라는 생각이 든다"며 "이번 예산안 내용을 보니까 참 비정한 예산안이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강조했다.

그는 "서민들의 주거를 해결하기 위한 영구 임대주택, 임대주택 관련 예산을 5조6천억원이나 삭감했다"며 "주거난을 겪는 안타까운 서민들에 대해서 예산을 늘려가지는 못할망정 정말 상상하기 어려울 규모로 삭감한 것이 도저히 이해가 안 된다"고 설명했다.

이 대표는 지역화폐 지원, 청년·노인 일자리 예산 삭감을 거론하면서 "고통받는 국민들에 대한 최소한의 관심과 애정을 가지고 있는지가 의문이 될 정도로 걱정이 많다. 우리가 국회 다수 의석을 가지고 국민들의 더 나은 삶을 책임져야 하는 공당의 입장에서 철저하게 예산 심사에 응하고 입법에 임하겠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또 쌀값 폭락 문제와 관련해 "정부가 법에 따라서 시장격리에 신속하게, 과감하게 나서 주실 것을 요청드린다"며 "양곡법 개정안을 검토해서 일정한 조건이 갖춰지면 자동으로, 의무적으로 시장 격리에 나서도록 하는 입법을 원내에서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고 부연했다.

kong79@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