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법대로 사랑하라' 이승기 "로맨틱코미디는 이런 맛 아닐까요"

송고시간2022-09-05 16:27

댓글

KBS2 드라마서 이세영과 호흡…"원작보다 코미디·휴머니즘 강조"

KBS '법대로 사랑하라' 제작발표회
KBS '법대로 사랑하라' 제작발표회

[KB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오명언 기자 = 검사 출신 건물주와 엉뚱한 변호사 세입자의 로맨스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 '법대로 사랑하라'가 시청자들을 찾는다.

한때 유능한 검사였던 건물주 김준호로 분한 이승기는 5일 온라인으로 열린 KBS 2TV 드라마 '법대로 사랑하라' 제작발표회에서 "대본을 보면서 이렇게까지 공감하고, 위로받고, 눈물 난 적은 처음"이라며 작품에 애정을 드러냈다.

오랜만에 로맨스 작품에 도전한다는 이승기는 "'역시 로코는 이 맛이지'라고 오랜만에 다시 느끼고 있다"며 "로맨틱 코미디는 다른 작품과 다르게 배우의 본모습을 어느 정도 드러내야 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요즘 오은영 선생님의 상담 프로그램 등 우리 마음을 어루만져주는 예능이 많이 나오고 있는데 저희 드라마도 비슷하다. 드라마를 보다 보면 '세상 사람들 다 저런 마음으로 살아가는구나' 하고 위안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승기는 드라마 '화유기'에 함께 출연했던 배우 이세영과 4년 만에 다시 호흡을 맞춘다.

극 중에서 김준호(이승기 분)가 17년째 짝사랑하는 여자주인공 김유리 역을 맡은 이세영은 실제 성격이 캐릭터의 엉뚱한 성격과 비슷하다며 "태어났을 때부터 약 31년 동안 캐릭터 구축을 해왔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실제 모습과 비슷한, 이제껏 보여드린 적 없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법대로 사랑하라'는 2천5백만 뷰 이상을 기록한 노승아 작가의 인기 웹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드라마 '제빵왕 김탁구', '동네 변호사 조들호' 등의 이은진 PD가 연출을 맡는다.

이 PD는 "이승기, 이세영 배우는 천생 로맨틱 코미디를 연기하기 위해 태어난 배우들"이라며 "원작인 웹소설 캐릭터들과 싱크로율도 매우 높다"고 말했다.

KBS '법대로 사랑하라' 제작발표회
KBS '법대로 사랑하라' 제작발표회

[KB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승기, 이세영 외에도 김남희, 김슬기, 오동민, 안동구, 김도훈, 조한철, 장혜진 등이 출연해 개성 있는 캐릭터들을 만들어낸다.

김남희는 김정호 소유의 건물에서 병원을 운영하는 정신과 의사 박우진을 연기한다. 그는 "유약한 캐릭터를 맡았다"고 배역을 소개하고 "원작 캐릭터의 성격에 저만의 매력을 더해 변조했다"고 말했다.

김유리네 카페에서 아르바이트하는 로스쿨 휴학생 배준으로 분한 김도훈은 "웹소설이 아름다운 로맨스를 그린다면 드라마는 코미디와 휴머니즘을 많이 담아낸다. 웹소설과는 다른 재미를 느낄 것"이라고 밝혔다.

5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

coup@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