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울만의 '쉼·맛·멋' 알린다…종로서 '뷰티트래블위크'

송고시간2022-09-06 11:15

댓글

양태오 디자이너 총괄기획…한옥 휘겸재 대중에 첫 공개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서울 종로구에서 서울의 '맛'과 '멋'을 체험할 수 있는 관광축제가 열린다.

서울시는 이달 30일부터 다음 달 5일까지 북촌 휘겸재 한옥을 비롯한 종로 일대에서 '서울뷰티트래블위크'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서울뷰티트래블위크' 홍보 포스터
'서울뷰티트래블위크' 홍보 포스터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뷰티트래블위크는 서울시가 큐레이션한 종로 일대 30여 개 매장·업체를 체험해보는 참여형 축제로, 올해 처음 추진됐다.

10월 한 달간 서울 전역에서 열릴 '서울뷰티먼스' 행사 가운데 하나다. 한류의 세계적인 인기로 관심이 높아진 서울의 음악과 영화, 뷰티, 미식 등 몸과 마음을 가꾸는 다양한 활동을 알리려는 취지다.

시는 서울시 홍보대사이자 세계 3대 아트전문출판사 파이돈이 선정한 '세계 100대 공간 디자이너'인 양태오 디자이너를 서울뷰티트래블위크 총괄 디렉터로 선임하고 콘텐츠를 기획했다.

양 디렉터는 '서울이 제안하는 아름다움의 진정한 이야기를 찾는 여정'(An Experience guide to the Essential Meaning of Beauty)이라는 주제로 '쉼·맛·멋' 3가지 콘셉트의 체험을 큐레이션했다.

대청마루에 앉아 소나무 정원을 보며 힐링할 수 있는 한옥스테이부터 한방차, 전통 다과와 함께 한방재료를 넣은 물에 족욕을 하며 몸과 마음의 피로를 풀 수 있는 카페, 인문학 강의와 함께하는 인왕산 트래킹까지 다양하게 구성했다.

서울뷰티트래블위크 기간 중 스마트폰 앱 '부로컬리'(BOOLOCALLY)를 이용해 30여 개 매장·업체 중 5곳 이상을 '방문체크인'하거나 사전 예약 프로그램에 참여하면 참여 업체의 제품들로 구성된 '서울뷰티트래블 키트'를 받을 수 있다. 특별메뉴 등 업장별 이벤트·프로모션도 준비된다.

이번 축제의 주 행사장은 한옥 휘겸재 내에 마련된 '서울뷰티하우스'다. 휘겸재는 서울시 민속문화재로, 그동안 프라이빗 행사 외에는 일반에 개방되지 않다가 이번에 처음으로 대중에 공개된다.

휘겸재에서는 축제 안내와 참여 업장 소개, 유명 작가의 사진전, 특별한 클래스 등이 진행되며 100% 사전예약제로 운영된다. 방문 예약은 6일 오후 2시부터 축제 홈페이지(www.seoulbeautytravel.com)나 부로컬리 앱에서 할 수 있다.

최경주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서울이 추구하는 새로운 아름다움의 가치와 의미를 체험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행사 후에도 지역 업장들과 함께 관광콘텐츠를 지속 개발해 서울이 대표적인 글로벌 뷰티도시로 자리매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bryoo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