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K리그1 인천 조성환 감독, 8월 '파라다이스시티 이달의 감독'

송고시간2022-09-06 09:31

댓글

'1만 관중' 경사에 제주전 항공비 지원 공약도 이행

조성환 인천 감독
조성환 인천 감독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의진 기자 = 프로축구 K리그1 인천 유나이티드의 조성환 감독이 8월에 가장 인상적인 지도력을 보인 사령탑으로 인정받았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조 감독을 8월 '파라다이스시티 이달의 감독'으로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조 감독이 이끄는 인천은 지난달 치른 5경기에서 3승 2무를 기록하며 승점 11을 챙겼다.

지난달 K리그1에서 두 자릿수 승점을 수확한 팀은 인천뿐이다.

인천은 8월 첫 경기였던 26라운드 수원FC와 경기에서 1-1로 비겼지만, 이후 대구FC를 3-2, 전북 현대를 3-1로 꺾고 연승을 달렸다.

24라운드 순연 경기에서 포항 스틸러스와 1-1로 무승부를 거둬 3연승에는 실패했지만, 이후 23라운드 순연 경기에서 FC서울을 2-0으로 제압하고 다시 승리를 챙겼다.

조 감독은 프로연맹이 제작한 기념 트로피와 파라다이스 시티 그랜드 디럭스 스위트 숙박권을 받는다.

아울러 조 감독은 올 시즌 홈경기 관중이 1만 명을 넘으면 팬들이 제주 유나이티드와 원정 경기를 찾을 수 있도록 왕복 항공권을 사비로 제공하기로 한 공약도 지킬 예정이다.

마침 지난달 마지막 경기였던 서울전에 관중 1만139명이 현장을 찾았고, 이에 조 감독은 6일 열리는 30라운드 제주와 원정 경기를 찾는 인천 팬들의 항공권 비용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공약 이행을 위해 조 감독은 선수단, 구단 측과 함께 1천만원을 모금했다. 6일 제주전 현장에서 인천 팬들의 항공권 구입 내역 등을 확인해 지원금을 정산할 방침이다.

pual07@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