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연휴 첫날 경기지역 곳곳 정체…성묘·나들이 행렬

송고시간2022-09-09 09:54

댓글

(수원=연합뉴스) 최종호 기자 = 추석 연휴 첫날인 9일 경기지역 주요 도로에는 오전부터 성묘·나들이 행렬이 이어지며 곳곳에서 정체가 빚어지고 있다.

추석 귀성길 안성분기점 정체
추석 귀성길 안성분기점 정체

(서울=연합뉴스) 서대연 기자 =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지난 8일 오후 경찰청 헬기에서 바라본 경기도 안성시 안성JC 인근 고속도로가 귀성 차량 등으로 정체되고 있다. 2022.9.8 [항공촬영 협조 = 이석주 경감, 장도형 경위]

하행선의 경우 경부고속도로는 수원IC부터 안성휴게소까지 30.3㎞(하행), 서울양양고속도로는 강일IC에서 가평휴게소까지 39.6㎞, 중부고속도로 하남JC에서 중부2터널 14.2㎞, 용인서울고속도로 금토톨게이트에서 하산운터널 3.1㎞ 구간 등에서 차들이 거북이걸음을 하고 있다.

상행선도 막히는 곳이 있다.

영동고속도로 신갈JC에서 용인휴게소 14.5㎞와 호법JC에서 여주JC 14.5㎞, 경부고속도로 기흥IC에서 신갈JC 8.2㎞ 구간 등이다.

용인 평온의숲, 화성시추모공원 등 봉안시설 주변 도로도 성묘객 차량으로 혼잡한 상황이다.

이들 시설은 가족당 방문 인원수를 제한하고 사전 예약자를 우선 입장하게 하는 등 연휴 기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조치를 시행 중이다.

한 봉안시설 관계자는 "아침부터 방문객들이 많아 시설 앞 도로가 꽉 막혔다"며 "예약제를 시행하고 있지만, 미처 예약하지 못하고 방문하신 분들도 예약자가 먼저 입장한 뒤 입장할 수 있도록 작년보다는 유연하게 운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청명한 가을 날씨에 주요 유원지에는 나들이객이 몰렸다.

용인 에버랜드와 한국민속촌을 찾은 시민들은 핼러윈 축제와 가을 축제를 즐기며 웃음꽃을 피웠다.

수원 광교산, 양평 용문산 등에는 가을 산행을 즐기는 등산객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zorba@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