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충남도 남부출장소 금산군에 들어선다…내년 1월 개청

송고시간2022-09-15 18:53

댓글
충남도 남부출장소 위치
충남도 남부출장소 위치

[충남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홍성=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충남도는 15일 도내 남부지역 주민의 민원 편의를 위해 설치하는 남부출장소 위치를 금산군으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금산군과 논산시, 계룡시 등 3개 시·군과 도가 추천한 외부 전문가 10명으로 구성해 이날 개최한 평가위원회는 3개 시·군으로부터 제안 설명을 듣고, 질의응답을 거쳐 점수를 주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그 결과 금산군이 입지 여건(30%)과 효과성(70%) 합산 점수를 가장 높게 받으며 출장소 설치 위치로 확정됐다.

금산군이 제시한 장소는 대둔산에 인접한 진산면 읍내리 397의 3 진산애행복누리센터로, 3개 시·군에 대한 접근성을 최우선 고려한 것으로 알려졌다.

평가위원회는 금산군이 제안서에서 군 복합문화 휴양단지 조성, 인삼 등 특산물 이용 군납 식품 개발 및 가공산업 육성을 담은 남부권 균형발전 협력체계 추진계획 등 미래 발전 전략을 제시한 점에 대해서도 높은 점수를 줬다.

평가위원회는 "남부권 도민 소외감 해소와 주민 행정 편의 개선, 현안 해결과 개발 촉진을 통한 지역 균형발전에 초점을 맞춰 평가한 결과, 금산군이 출장소 위치로 가장 적합하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위치 확정에 따라 도는 다음 달 초 금산군 진산면에 남부민원지원센터를 마련하고 내년 1월 정식 개청과 함께 남부출장소를 가동할 계획이다.

신설 남부출장소에는 민원지원과, 국방협력과, 인삼약초세계화과 등 3개 과에 12명이 근무하며, 논산·계룡·금산 등 남부지역의 국방 관련 산업과 인삼 등 지역 발전과 균형발전 사업 등을 추진하게 된다.

남부출장소는 2012년 도청이 내포신도시로 이전하면서 발생한 민원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설치한다.

도는 출장소 위치를 논산·계룡·금산 등 남부권 3개 시·군 대상 공모제안 평가를 통해 결정하기로 하고, 해당 시·군이 참여한 가운데 평가지표를 선정한 뒤 제안서를 받았다.

min365@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