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태풍 '난마돌' 대구 오전 11시·포항 낮 12시 최근접

송고시간2022-09-19 06:58

댓글

초속 15∼23m 강풍…경북 동해안·북동산지에 30∼80㎜ 강수

대구지방기상청 레이더 영상 캡처 화면
대구지방기상청 레이더 영상 캡처 화면

[기상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제14호 태풍 '난마돌'의 영향으로 경북 동해안 지역에는 밤까지 강한 비가 내리고 바람이 불겠다.

19일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북진하는 태풍의 영향으로 이날 대구와 경북지역은 대체로 흐린 가운데 경주, 포항, 영양, 울진에는 오전부터 시간당 5∼10㎜의 비가 내리고 있다.

오전 5시 40분 기준 태풍 '난마돌'은 일본 가고시마 북쪽 약 210㎞ 육상에서 시속 15km로 북진 중이다. 중심 기압 960hPa, 최대 풍속 140km/h(39m/s)이다.

태풍 최근접 예상 시점은 대구 오전 11시 남동 280㎞, 포항 낮 12시 남동 240㎞, 울릉도 오후 5시 남남동 280㎞로 예측됐다.

태풍의 영향으로 이날 낮까지 경북 동해안, 경북 북동산지, 울릉도와 독도에는 시간당 30㎜의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됐다.

이 지역 예상 강수량은 30∼80㎜이며, 울릉도와 독도에 비가 많이 내리는 곳에는 100㎜ 이상이 내릴 전망이다.

태풍 피해에 대비해 경북도소방본부는 전날 오후 9시께 포항시 남구 호미곶 일대와 대송면, 오천읍 등의 주민 184가구 490명을 대피 조치했다.

대구와 그 밖의 경북 내륙 지역에는 5∼40㎜의 비가 내리겠다.

전날 오전 0시부터 이날 오전 6시까지 누적 강수량은 경주 외동 50.5㎜, 포항 구룡포 50㎜, 청도 금천 50.5㎜, 영덕 영덕읍 23㎜, 울릉 태하 19㎜, 울진 온정 15.5㎜, 영양 수비 12㎜, 청송 주왕산 9㎜, 경산 8.5㎜, 영천 5㎜다.

경주와 포항에는 태풍경보, 대구·울진평지·영덕·영양평지·청송·청도·경산·영천·경북 북동 산지에는 강풍주의보, 울릉도·독도에는 강풍경보, 울진평지·영덕·경북 북동 산지·울릉도·독도에는 호우주의보, 동해 남부 앞바다에는 풍랑주의보가 발효된 상태다.

강풍 특보가 발효 중인 곳에는 최대 순간 풍속이 45∼85km/h(15∼23m/s)인 강한 바람이 불고 있다.

이날 오전 5시 기준 기온은 대구 25.0도, 경산 23.2도, 구미 26.5도, 포항 24.1도, 영천 23.4도, 안동 26.1도 등으로 측정됐다.

낮 최고 기온은 21∼28도로 예상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으로 예상된다.

이미경 대구지방기상청 예보관은 "동해안과 울릉도, 독도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거나 갯바위·방파제·해안도로를 넘겠으니 해안가 침수, 시설물 파손 등 안전사고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sunhyung@yna.co.kr

※ 이 기사는 엔씨소프트의 인공지능 기술인 자연어처리기술(NLP)과의 협업을 통해 제작되었습니다. 인공지능이 쓴 초고와 기상청 데이터 등을 토대로 취재 기자가 최종 기사를 완성했으며 데스킹을 거쳤습니다.

기사의 원 데이터인 기상청 기상예보는 웹사이트(https://www.weather.go.kr)에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