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사회적가치 민간축제 'SOVAC 2022', 3년만에 오프라인 성황

송고시간2022-09-20 17:00

댓글

'성장 위한 연결' 주제로 11개 세션 진행…최태원 "연결로 문제 해결"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사회적 가치(SV) 관련 국내 최대 민간 축제인 '소셜밸류커넥트(SOVAC) 2022'가 20일 서울 광진구 워커힐 호텔에서 개최됐다.

SOVAC 2022 개막
SOVAC 2022 개막

[SOVAC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OVAC 사무국에 따르면 '성장을 위한 연결'(Connect for Growth)을 주제로 열린 올해 행사에는 사회적기업과 소셜벤처, 임팩트 투자기관, 공기업 등 130여개 파트너가 참석했다. 참가자 수도 3천여 명에 달했다.

SOVAC는 2019년 5월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제안으로 출범한 국내 첫 민간 사회적 가치 축제다. SOVAC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온라인 월례 행사로 치러지다 올해 다시 오프라인 행사로 열렸다.

올해 SOVAC에서는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연대 과정에서 나타나는 개인과 조직의 성장과 사회적기업 생태계의 지속 가능 성장 방안 등이 집중적으로 논의됐다.

최태원 회장은 이날 동영상 메시지에서 "디지털 전환과 기후변화, 인구절벽과 같은 사회 문제는 어느 한 개인과 기업이 추진하는 방식보다는 모든 이해관계자가 서로 간의 자원과 역량을 연결하는 방식으로 해결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올해 SOVAC의 개막 연설은 전신 화상을 이겨내고 신작 '꽤 괜찮은 해피엔딩'을 출간한 이지선 작가, 청소년 환경교육을 하는 비영리재단 '에코맘 코리아'의 하지원 대표, 콘텐츠로 도시를 바꾸는 '어반플레이'의 홍주석 대표 등이 맡았다.

이들은 자신들의 분야에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한 사례와 사람과 단체, 지역을 연결해 성장한 경험 등을 공유했다.

이어 ▲ 로컬 크리에이터의 지속가능성장 모색 ▲ 비영리 생태계의 변화와 성장 ▲ 국제사회 및 기업의 기후기술 투자 ▲ 오픈 이노베이션 성공 전략 ▲ 어린이 사회안전망 구축 등을 주제로 한 9개 세션도 진행됐다.

특히 올해 SOVAC에서는 코로나19로 중단된 네트워킹 프로그램이 재개돼 눈길을 끌었다.

D3쥬빌리파트너스, 소풍벤처스, 블루포인트, TBT 등 국내 임팩트 투자기관들은 행사장에서 소셜벤처와 사회적기업 등의 성장발전을 위한 투자 상담을 진행했다.

또 지역을 대표하는 크리에이터의 제품을 현장에서 소개·판매하는 'SOVAC 마켓: 로컬존'도 운영됐다. 에코맘의 산골이유식과 루트컴퍼니 등 19개 기업의 제품이 11번가와 SK스토아의 라이브커머스를 통해 판매됐다.

SOVAC 2022 개막
SOVAC 2022 개막

[SOVAC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OVAC 조직위원장인 조대식 SK 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은 "우리나라도 이해관계자들의 적절한 연결과 협력이 따라준다면 더 큰 사회적 가치를 만들 수 있는 지속가능한 사회적기업 생태계가 조성될 것"이라고 말했다.

vivid@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