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세종시의회 의장, 동료 남성의원 성추행 논란

송고시간2022-09-20 17:13

댓글

상병헌 의장 "만취상태서 특정부위 만진 듯…해당 의원에게 정중히 사과"

상병헌 세종시의회 의장
상병헌 세종시의회 의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상병헌 세종시의회 의장이 동료 의원들과 함께 술자리를 한 뒤 한 남성 의원을 성추행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

국민의힘 세종시당은 20일 논평을 내고 "상 의장이 지난달 말 시의원 국회 연수 일정을 마치고 서울 여의도 한 음식점에서 만찬 겸 술자리를 한 뒤 도로변에서 같은 당 소속 의원의 신체 특정 부위를 만지는 등 성추행을 했다고 한다"며 "(상 의장 소속 정당인) 더불어민주당은 시당 윤리심판원을 소집해 사실을 규명하고 상 의장에 대한 징계 절차에 착수하라"고 촉구했다.

당시 자리에는 상 의장과 시의회 초선 의원 14명, 시의회 사무처 직원 등 20여명이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국민의힘은 "시민의 모범이 돼야 할 시의원, 그것도 시의회 의장이 강제추행 의혹에 휘말린 것은 매우 부끄럽고 통탄할 만한 일"이라며 "상 의장은 이에 대한 책임을 지고 의장직과 의원직에서 물러나라"고 요구했다.

이에 대해 상 의장은 연합뉴스에 "당시 만취 상태에서 해당 의원에 대한 친근감의 표시로 반대편 팔을 잡아당기는 과정에서 신체 특정 부위를 만진 것 같다"며 "해당 의원이 최근 의장실에 찾아와 사과를 요청해 정중히 사과했다"고 해명했다.

sw21@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