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스맨파' 첫 탈락에 심사위원 겨냥 악플…보아 측 "고소 준비"

송고시간2022-09-21 16:40

댓글
가수 보아
가수 보아

[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엠넷 댄스 서바이벌 '스트릿 맨 파이터'(이하 스맨파)에서 첫 탈락팀이 발생하면서 일부 시청자가 심사위원을 향해 도 넘는 악성 댓글을 퍼부어 소속사가 법적 대응에 나섰다.

이 프로그램에 심사위원으로 출연하는 가수 보아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21일 "당사는 아티스트의 인격과 명예를 보호하고자 온라인상에서 벌어지는 불법행위에 대해 이미 자료를 수집해 고소를 준비 중"이라며 "무관용 원칙하에 민·형사상 법적 조치를 취해 엄중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스맨파'에서 첫 탈락팀이 나오면서 일부 애청자들은 보아의 개인 SNS나 온라인 커뮤니티에 악성 비방 댓글을 달았다.

보아는 이에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매번 이럴 생각 하니 지친다"며 고충을 토로하기도 했다.

tsl@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