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할인해주겠다"…자동차 영업사원이 23명 속여 11억 꿀꺽

송고시간2022-09-21 19:24

댓글
부산 해운대경찰서 전경
부산 해운대경찰서 전경

[부산경찰청 제공]

(부산=연합뉴스) 민영규 기자 =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21일 모 자동차 대리점 영업사원인 30대 A씨를 사기 등의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2021년 11월부터 최근까지 대리점을 방문한 손님 23명에게 "개인계좌로 입금하면 자동차 구입가격을 할인해주겠다"고 속여 약 11억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범행 후 잠적했다가 최근 경찰에 자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에 대한 1차 조사를 진행했고, 피해자와 피해 규모를 정확히 파악한 뒤 추가 조사를 벌여 처벌 방향을 정할 계획이다.

youngkyu@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