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부산 빌라서 숨진 채 발견된 모녀 타살 정황 수사

송고시간2022-09-22 09:20

댓글
범죄 수사 (PG)
범죄 수사 (PG)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추석 연휴 마지막 날 부산의 한 빌라에서 숨진 채 발견된 모녀가 범죄 피해를 봤을 수 있다는 정황이 나와 경찰이 수사하고 있다.

22일 부산진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2일 낮 12시 49분께 부산진구 한 빌라에서 40대 여성 A씨와 10대 딸 B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A씨는 피를 흘린 채 거실에 있었고, B양은 자신의 방에서 발견됐다.

다른 방에서 잠을 자다 깬 10대 아들 C군이 이 같은 상황을 발견하고 이웃의 도움을 받아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수사 초기 극단적 선택 가능성 등도 염두에 두었지만, 수사가 진행되면서 타살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수사를 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숨진 A씨의 귀금속이 사라진 것을 확인했다.

B양의 휴대전화는 빌라 건물 밖에 버려져 있다가 수색 중에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해당 휴대전화의 정밀 감식을 국과수에 의뢰해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모녀에 대한 국과수 부검에도 약물 의심 성분이 나와 정확한 분석이 이뤄지고 있다.

경찰은 "타살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수사 중에 있다"면서 "세부 내용은 알려드릴 수 없다"고 밝혔다.

read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