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빅톤 허찬 음주운전 적발…소속사 "팀·개인 활동 중단"

송고시간2022-09-22 20:44

댓글
빅톤 허찬
빅톤 허찬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그룹 빅톤의 허찬이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돼 팀·개인 활동을 모두 중단했다.

22일 소속사 IST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허찬은 지난 20일 오전 지인들을 만나 술을 마신 뒤 귀가를 위해 운전을 하다 경찰에 적발돼 강남경찰서에서 조사를 받았다.

소속사는 "허찬이 조사가 끝난 뒤 면허 취소 등의 처분을 받게 될 것으로 보인다"며 "성실한 자세로 경찰 조사에 임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허찬은 절대로 하지 말았어야 할 잘못을 한 점에 대해 크게 반성하며 깊이 뉘우치고 있다"며 "오늘 이후 팀 및 개인 활동을 중단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빅톤은 다음 달 15∼16일 팬 콘서트 등 앞으로 일정을 허찬을 제외한 5인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tsl@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