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우조선, 한화에 팔릴 듯…긴급 장관회의 열어 매각 논의

송고시간2022-09-26 09:45

댓글

(서울=연합뉴스) 이지헌 기자 = 대우조선해양[042660]을 한화그룹에 매각하는 논의가 급물살을 타고 있다.

26일 관계부처 등에 따르면 기획재정부와 금융위원회, 산업통상자원부는 26일 오전 여의도 수출입은행에서 산업경쟁력강화 관계장관회의를 열어 대우조선의 처리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서 강석훈 산은 회장은 대우조선을 한화그룹에 매각하는 방안을 포함한 대우조선 처리 방향 안건을 보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안건에는 대우조선을 한화그룹에 매각하는 방안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산은은 관계장관회의 결론에 따라 이날 중 임시 의사회를 열고 대우조선 처리 방안을 의결할 예정이다.

이어 이날 오후 중 강 회장이 기자간담회를 열어 관련 내용을 브리핑할 예정이다.

앞서 강 회장은 지난 14일 기자간담회에서 대우조선 매각과 관련해 "연구·개발(R&D)을 강화하고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새로운 경영 주체가 나올 수 있도록 하는 게 대우조선을 구하는 방법이라고 생각한다"며 "대우조선의 경쟁력 강화와 더불어 빠른 매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금융권과 조선업계 안팎에선 산은이 대우조선의 체질 개선과 경쟁력 제고를 위한 경영 컨설팅 보고서를 제출받은 이후 대우조선의 처리 방안 논의를 본격화할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된 바 있다.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 대형 크레인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 대형 크레인

지난 7월 20일 경남 거제시 아주동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에 있는 대형 크레인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pa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