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채은지 의원 "광주형 일자리, 저임금에 노동권 보호 미흡"

송고시간2022-09-26 15:26

댓글

(광주=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 광주시의회 채은지 의원은 26일 "광주형 일자리인 광주글로벌모터스(GGM) 근로자들이 임금과 노동의 권리를 제대로 지원받지 못하고 있다"고 밝혔다.

5분 발언하는 채은지 의원
5분 발언하는 채은지 의원

[광주시의회 제공.재판매 및 DB금지]

채 의원은 이날 제2차 본회의 5분 발언에서 "GGM은 사회적 대타협을 통해 탄생한 국내 최초의 노사상생형 일자리지만 동반성장, 상생협력, 소통·투명경영 실현 방안이 부족하다"며 "언론플레이만 하는 회사"라고 주장했다.

그는 "GGM 근로자들은 낮은 수준의 임금을 받는 대신 700만원 상당의 사회적 임금을 지원받겠다고 입사했지만, 약속은 지켜지지 않았다"며 "주거 지원도 제대로 되지 않아 채용이 시작된 이후 지금까지 50여명이 퇴사했다"고 지적했다.

채 의원은 "기존 기업의 경영시스템이 아닌 운영 사항에 대해 투명한 소통으로 근로자 처우개선을 위해 함께 대화 하고 협의를 통해 방향을 찾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GGM은 2020년 일반직 경력 사원을 시작으로 620여명을 채용했으며 지난해 9월 캐스퍼 양산에 들어가 올해 8월 3만3천여대를 생산했다.

minu21@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