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아나운서들이 만든 드라마…MBC 한글날 특집 '쉬운 우리말 극장'

송고시간2022-09-27 08:54

댓글
MBC 한글날 특집 '쉬운 우리말 극장'
MBC 한글날 특집 '쉬운 우리말 극장'

[MBC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MBC 아나운서들이 한글날(10월 9일) 576돌을 맞아 드라마로 우리말 알리기에 나선다.

MBC는 자사 아나운서국과 사단법인 국어문화원연합회가 기획·제작한 한글날 특집방송 '쉬운 우리말 극장'을 선보인다고 27일 밝혔다.

'쉬운 우리말 극장'은 '펫팸족'(반려동물을 가족처럼 여기는 사람들), '미코노미'(자기만족을 위한 소비나 지출 등의 경제 활동), '가오'(폼) 등 알아듣기 어렵거나 잘못 쓰이고 있는 신조어, 한자어, 일본어 등을 바르고 쉬운 우리말로 바꿔 쓸 때 소통이 쉬워질 수 있다는 내용을 담은 12편의 짧은 드라마다.

김범도, 김정근, 박연경, 이진, 김민호 아나운서 등 MBC 간판 아나운서와 박소영, 정영한 두 신입 아나운서가 '문화패션'이라는 가상의 패션 회사에 다니는 회사원을 연기한다.

오는 28일부터 2주간 수·목·금요일 오전 11시 45분 방송.

aera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