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여자골프 국가대표' 방신실, 매니지먼트 계약…프로 무대 도전

송고시간2022-09-27 11:15

댓글
방신실
방신실

[와우매니지먼트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순현 기자 = 여자 골프 국가대표 에이스 방신실(18)이 프로 무대에 도전한다.

스포츠 마케팅 전문 회사 와우매니지먼트그룹은 27일 방신실과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2020년부터 올해까지 3년 동안 국가대표로 활약한 방신실은 이번 매니지먼트 계약을 계기로 본격적인 프로 활동을 시작한다.

지난주 OK금융그룹 박세리 인비테이셔널에 아마추어 자격으로 출전한 방신실은 만 18세 생일인 지난 26일 국가대표를 반납하고 프로 전향을 선언했다.

올 시즌 오거스타 내셔널 우먼스 아마추어대회에서 한국 선수 역대 최고 성적인 8위를 차지하며 주목을 받은 방신실은 2023 항저우아시아경기대회 아마추어 선발전에서도 1위를 차지하며 자타공인 국가대표 에이스라는 평가를 받았다.

신장 173cm의 다부진 체격에서 뿜어져 나오는 시원한 장타와 대담한 경기 운영으로 아마추어 대회를 섭렵한 방신실은 아마추어 자격으로 출전한 KLPGA 정규투어에서도 두각을 나타냈다.

2020년 E1채리티오픈과 팬텀클래식에서 14위, 2021년 교촌허니 레이디스오픈에서 26위를 기록했고 2주 전에 열린 KLPGA투어 시즌 4번째 메이저대회 KB금융 스타 챔피언십에서도 19위에 올랐다.

방신실은 다음 달 열리는 KLPGA 정회원 선발전에 출전해 KLPGA 정회원 자격 획득에 도전한다.

정회원이 되면 11월에 열리는 2023시즌 KLPGA 정규투어 시드 순위전에 참가해 다음 시즌 시드권 획득을 노릴 수 있다.

hyu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