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해리스 美부통령, '방한' 29일 DMZ 방문…한총리 "상징적"(종합)

송고시간2022-09-27 12:03

댓글

한총리, 회담서 美인플레이션 감축법 한국 차별적 요소 우려 전달

해리스 "미국-한국 동맹, 인도·태평양 지역 안보·번영 구심점"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과 악수하는 한덕수 총리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과 악수하는 한덕수 총리

(도쿄=연합뉴스) 고(故) 아베 신조(安倍晋三) 전 일본 총리 국장(國葬) 참석차 일본을 방문한 한덕수 총리가 27일 오전 도쿄 오쿠라호텔에서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과 악수하고 있다. 2022.9.27 [총리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imsdoo@yna.co.kr

(도쿄=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오는 29일 방한하는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이 비무장지대(DMZ)를 방문할 예정이다.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 국장 참석차 일본을 방문 중인 한덕수 국무총리는 27일 해리스 부통령과 만나 "서울 방문 기간 비무장지대(DMZ)에 가는 것은 매우 상징적"이라고 말했다.

한 총리는 이날 오전 도쿄 오쿠라호텔에서 진행된 해리스 부통령과 회담에서 "한국 정부와 한국민들이 해리스 부통령을 직접 만나는 것을 매우 기대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일본 교도 통신은 미 백악관 관계자를 인용, 해리스 부통령이 방한일인 오는 29일 DMZ를 방문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한편 한 총리는 해리스 부통령에게 "한국과 미국은 인권, 시장경제 등 세계 공통의 가치를 지키는 데 협력을 진전시키고 있다"며 "많은 이슈가 지금 당장 완전히 해결할 수는 없지만 앞으로 한국 등에서 이어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해리스 부통령은 이에 "우리는 기존의 관계를 더 강화하기 위해 할 일이 많다"며 "예를 들어 한 총리와 혁신, 기술, 우주에 대한 투자와 관련해 토론하기를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해리스 부통령은 "미국과 한국의 동맹은 인도·태평양 지역 안보와 번영을 위한 구심점"이라고 강조했다.

총리실에 따르면 한 총리와 해리스 부통령은 이날 회담에서 지난 5월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합의한 '글로벌 포괄적 전략동맹'의 미래 비전과 관련해 논의했다.

한 총리는 이 자리에서 미국의 인플레이션 감축법(IRA) 관련 차별적 요소에 대한 한국 측 우려를 전달하고 미국 행정부 차원의 각별한 관심과 필요한 지원을 요청했다.

hye1@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