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재명, 尹비속어 논란 겨냥 "국민귀 의심케하는 제재 옳지않아"

송고시간2022-09-27 13:53

댓글

의총 모두발언…박홍근 "박진·김성한·김태효·김은혜 외교참사 주범"

발언하는 이재명
발언하는 이재명

(수원=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26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열린 현장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2.9.26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정수연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는 27일 "무슨 말을 했는지도 확인이 안 되는 상태에서 국민의 귀를 의심하게 하는 제재 얘기가 나오는 것은 참으로 옳지 않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 본회의를 앞두고 열린 의원총회의 모두발언에서 "진상 규명을 위해서는 말하는 이가 '내가 뭐라고 했는데 이렇게 잘못 알려지고 있다'고 하는 것이 정상"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의 발언은 전날 출근길에 '비속어 논란' 등과 관련한 진상 규명 필요성을 언급한 윤석열 대통령을 겨냥하면서, 여권이 야당을 향해 제기하는 MBC와의 '정언유착' 의혹을 비판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박홍근 원내대표도 "윤석열 대통령의 5박 7일 해외 순방은 총체적 난국이었다"며 "대통령의 실언으로 빚어진 외교적 망신이 거짓 해명으로도 덮어지지 않자 대통령실과 여당은 야당 원내대표인 제가 언론사와 유착했다는 거짓 선동을 일삼았다"고 강조했다.

박 원내대표는 "박진 외교부 장관, 김성한 국가안보실장과 김태효 안보실 1차장, 김은혜 홍보수석은 외교 참사 주범"이라며 "정부의 무능 외교를 문책하지 않으면 대한민국 국격이 땅에 떨어지고 우방국과의 관계를 되돌리기 어렵다"고 부연했다.

더불어민주당 원내대책회의
더불어민주당 원내대책회의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가 27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9.27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kong79@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