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휴관일에 청와대 찾은 서울맹학교 학생들…영빈관 음악회도 참여

송고시간2022-09-27 15:49

댓글
청와대 휴관일에 특별 관람하는 서울맹학교 어린이들
청와대 휴관일에 특별 관람하는 서울맹학교 어린이들

(서울=연합뉴스) 서울맹학교 어린이들이 청와대 정기휴관일인 27일 오전 문화재청 청와대국민개방추진단의 초청으로 청각 위주의 맞춤형 안내해설을 들으며 청와대 관람을 하고 있다. 2022.9.27 [문화재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문화재청 청와대국민개방추진단은 27일 서울 종로구 서울맹학교 학생 30여 명이 청와대를 특별 관람했다고 밝혔다.

시각장애 아이들을 가르치는 국립 특수학교인 서울맹학교는 청와대 인근에 있지만, 그간 안전 우려 등으로 방문하지 못했다.

이번 관람은 청와대가 휴관하는 화요일에 맞춰 이뤄졌으며, 한국여성단체협의회 관계자들이 학생들의 관람을 도왔다.

학생들은 이날 청와대 곳곳의 역사와 유래, 관련된 이야기를 상세히 설명하는 전문 해설을 들으면서 내부를 둘러봤다. 이들은 영빈관에서 열린 '작은 음악회'에도 참여했다.

조양숙 서울맹학교 교장은 "아이들이 역사적 공간인 청와대 관람을 통해 우리 역사에 관심을 두게 된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편리한 관람을 위해 배려해주셔서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추진단은 지난 5월 청와대가 개방된 이후 장애인들이 불편 없이 관람할 수 있도록 셔틀버스를 운행하고, 장애인 전용 화장실을 마련하는 등 시설을 개선해왔다고 설명했다.

추진단 관계자는 "청와대 접근 기회가 제한되는 장애인은 물론, 문화 소외 계층을 대상으로 청와대를 향유하고 즐길 기회가 확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영빈관 음악회 관람하는 서울맹학교 어린이들
영빈관 음악회 관람하는 서울맹학교 어린이들

(서울=연합뉴스) 서울맹학교 어린이들이 청와대 정기휴관일인 27일 오전 문화재청 청와대국민개방추진단의 초청으로 청와대 특별관람에 나서 영빈관에서 마련된 작은 음악회를 관람하고 있다. 2022.9.27 [문화재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ye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