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충남대병원, 야누스키나제 억제제의 모발 손상 방지 원리 규명

송고시간2022-09-29 17:38

댓글

이영 교수팀 "원형탈모 치료제 개발에 기여"

JAK 억제제의 모발 손상 막는 기전 밝힌 충남대병원 연구팀
JAK 억제제의 모발 손상 막는 기전 밝힌 충남대병원 연구팀

왼쪽부터 이영 교수, 신정민 박사 [충남대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충남대병원은 피부과 이영 교수 연구팀이 야누스키나제(JAK) 억제제가 모발 세포의 미토콘드리아 손상을 막는 원리를 규명했다고 29일 밝혔다.

JAK 억제제(성분명 바리시티닙)는 원형탈모 치료제로, 지난 6월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을 받았다.

원형탈모는 모발을 선택적으로 공격하는 자가면역 질환으로, 현재까지 발병 원인과 명확한 치료 원리는 밝혀진 바 없다.

연구팀은 모발 세포 실험을 통해 바리시티닙이 미토콘드리아의 유전자 정보(DNA) 손상과 활성산소 생성을 막아 원형탈모의 면역 반응을 조절하는 원리를 증명했다.

이영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JAK억제제가 원형탈모에서 모발 성장에 미치는 새로운 작용 원리를 밝혔다"며 "새로운 원형탈모 치료제 개발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국제 학술지 '피부연구학회지'(Journal of Investigative Dermatology) 최신 호에 실렸다.

jyoung@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