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NSC상임위 "北미사일 상황 엄중…대북제재 강화 적극대응"

송고시간2022-09-29 23:40

댓글

김성한 안보실장 주재…"尹대통령, 관련 내용 즉시 보고받아"

"내일 한미일 대잠수함전 연합훈련 통해 대북억제 능력 강화"

안보실장 주재 NSC 상임위
안보실장 주재 NSC 상임위

(서울=연합뉴스) 북한이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한 28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지하 국가위기관리센터에서 김성한 국가안보실장이 긴급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22.9.28 [대통령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동환 기자 = 대통령실은 29일 북한의 미사일 도발과 관련, 김성한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를 개최했다.

대통령실은 이날 밤 보도자료에서 "윤석열 대통령은 관련 내용을 즉시 보고 받았으며, 국가안보실은 김 실장 주재로 긴급 NSC 상임위원회를 개최해 합동참모본부로부터 보고를 받았다"고 밝혔다.

참석자들은 이번 주 동해상에서 한미연합해상훈련이 진행 중이고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이 방한한 뒤 귀국길에 오른 시기라는 점에 주목했다.

이를 계기로 한 북한의 잇따른 탄도미사일 도발 상황이 엄중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했다고 대통령실은 전했다.

참석자들은 또 공고한 한미 연합방위태세를 바탕으로 단호히 대응하고 북한의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등 추가 도발 가능성에 대해 지속 대비하기로 했다.

특히 오는 30일로 예정된 한미일 대잠수함전 연합훈련 등을 통해 대북억제 능력을 더욱 강화해나가기로 했다.

또 북한의 지속적인 유엔 안보리 결의 위반을 규탄하고, 한미 공조를 바탕으로 우방국 및 국제사회와 함께 대북 제재를 강화하는 등 적극 대응키로 했다.

회의에는 김 실장과 박진 외교부 장관, 권영세 통일부 장관, 이종섭 국방부 장관, 김규현 국가정보원장, 김태효 NSC 사무처장 겸 안보실 1차장 등이 참석했다.

앞서 합참은 이날 오후 8시 48분께부터 8시 57분께까지 북한이 평안남도 순천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한 것을 포착했다고 밝혔다.

북한은 지난 25일 지대지 단거리 탄도미사일(SRBM) 1발을 평북 태천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했다. 28일에는 평양 순안 일대에서 SRBM 2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해 최근 5일 사이 세 차례 미사일을 쐈다. 25일, 28일 모두 변칙 기동을 하는 북한판 이스칸데르 탄도미사일(KN-23) 계열로 추정됐다.

dhle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