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산후 우울증 겪다 생후 2개월 아들 숨지게 한 30대…경찰 수사

송고시간2022-09-30 09:50

댓글
범죄 수사 (PG)
범죄 수사 (PG)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부산=연합뉴스) 박성제 기자 = 부산 강서경찰서는 자신의 아기를 숨지게 한 30대 여성을 살인 혐의로 조사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2시께 부산 강서구 자택에서 생후 2개월 된 아들의 머리를 베개로 눌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산후 우울증을 앓아왔다.

A씨는 범행을 저지른 뒤 스스로 경찰에 신고해 긴급 체포됐다.

A씨 남편은 집 안에 있었으나 이 범행 사실을 몰랐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숨진 아기의 부검을 의뢰하는 한편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psj19@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