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아이폰14 공시지원금 최대 24만원 …플립4·폴드4의 37% 수준

송고시간2022-09-30 19:33

댓글
'아이폰 14 사전예약하러 왔어요'
'아이폰 14 사전예약하러 왔어요'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애플의 신제품 아이폰14 시리즈 국내 사전예약이 시작된 30일 서울 이마트 성수점 내 에이스토어에서 시민들이 사전 예약을 위해 줄지어 서있다. 2022.9.30 saba@yna.co.kr

(서울=연합뉴스) 오규진 기자 = 이동통신 3사가 30일 사전 판매를 시작한 애플의 새 플래그십 스마트폰에 대해 최대 24만 원을 지원한다.

이동통신 업계에 따르면 아이폰 14 시리즈에 대한 이통 3사의 공시지원금은 최소 5만 원, 최대 24만 원이다.

이는 삼성전자[005930]가 지난달 갤럭시Z플립4·폴드4를 출시할 당시 공시지원금(최소 15만6천 원, 최대 65만 원)의 37% 수준이다.

이에 따라 유통업체 등이 지원하는 추가지원금(통신사 공시지원금의 15%)은 최대 3만6천 원이 될 것으로 보인다.

통신사별로 최고 공시지원금이 가장 많은 곳은 KT[030200]로, 요금제에 따라 5만∼24만 원을 지원한다.

SK텔레콤[017670]은 7만4천∼13만7천 원, LG유플러스[032640]는 5만6천∼22만9천 원의 공시지원금을 제공한다.

다만 이는 예고된 공시지원금이며, 최종 확정 전에 변경될 수도 있다.

아이폰14 시리즈는 다음 달 7일 국내 정식 출시 예정이다. 판매가는 기본 모델 124만3천 원, 플러스 134만2천 원, 프로 154만 원, 프로맥스 174만9천 원부터다.

acdc@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