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여야, '노인의날' 맞아 "기초연금 月40만원으로 인상" 한 목소리

송고시간2022-10-02 12:32

댓글
기초연금 (PG)
기초연금 (PG)

[제작 정연주]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김철선 정윤주 기자 = 여야는 '노인의날'인 2일 만 65세 이상 어르신의 70%에게 지급되는 기초연금을 현재 월 30만원에서 40만원으로 인상하겠다고 한목소리를 냈다.

국민의힘 양금희 수석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에서 "지속가능한 연금개혁과 함께 어르신들의 생활 안정을 위해 기초연금을 40만원까지 단계적으로 인상하는 안을 추진하고 있다"며 "약자 중심의 복지정책을 통해 어르신들이 어려움에 빠지셨을 때 국가가 삶의 버팀목이 되겠다"고 밝혔다.

양 수석대변인은 또 "현대사의 고비마다 지금의 어르신들이 삶의 현장에서 최선을 다해주셨기에 지금 대한민국은 글로벌 중추국가로의 도약을 앞두고 있다"며 "우리 사회의 모든 어른께 존경을 표한다"고 덧붙였다.

더불어민주당 박성준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윤석열 정부는 내년도 경로당 냉난방비와 양곡비 지원예산, 6만개의 노인 일자리 예산을 삭감했다"며 "무수한 약속과 달리 어르신들의 삶을 어렵게 만들고 어르신들을 우롱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박 대변인은 "민주당은 국회 예산심사과정에서 삭감된 어르신 예산을 증액하고 어르신에 대한 돌봄 국가 책임제를 확대하겠다"며 "기초연금은 월 40만원으로, 모든 노인으로 점차 확대하겠다"라고 강조했다.

kc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