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중국 북부 한파, 남부는 폭염 경보…극단적인 기후 '공존'

송고시간2022-10-03 16:33

댓글

(선양=연합뉴스) 박종국 특파원 = 3일 중국 중·북부에 한파 경보가, 남부에는 폭염 경보가 발령되는 극단적인 기후 공존 상황이 발생했다.

중국 최저기온 예보도
중국 최저기온 예보도

[중국 중앙기상대 캡처]

중국 중앙기상대는 이날 오전 6시를 기해 중·북부지역에 한파 경보를 발령했다. 한파 경보는 전날에 이어 이틀 연속 내려졌다.

기상대는 이날 강한 찬 공기의 영향으로 강풍과 함께 이 일대 최저기온이 지난달 말보다 8∼12도 떨어질 것으로 예보했다.

특히 지린과 허난, 안후이, 장쑤, 후난, 후베이 등 6개 지역의 기온 하강 폭은 18도에 달할 것으로 예보했다。

오는 6일과 7일에는 더욱 추워져 화북지역 북부와 동북지역 최저기온이 0도 안팎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중국에 한파 경보가 발령된 것은 올해 하반기 들어 처음이며, 2010년 기상 경보제 시행 이후 하반기로는 가장 이른 시기에 내려진 것이다.

반면 이날 상하이와 충칭, 푸젠, 광둥 등 남부지역에는 폭염 경보가 발령됐다.

기상대는 이 일대 9개 성·시의 낮 최고기온이 37∼39도까지 오르고 장시 북부와 푸젠 서부 일부 지역은 40도를 웃돌 것으로 예보했다.

중국 고온 예보도
중국 고온 예보도

[중국중앙기상대 발표 자료]

이날 상하이 기준 관측소인 쉬자후이는 34.7도까지 올라 1984년 10월 2일 기록했던 10월 역대 최고기온(34도)을 넘어섰다.

중국 남부지역은 지난 6월부터 역대 최악의 폭염과 가뭄이 지속하고 있다.

중국 최대 담수호인 장시성 포양호 수위는 지난 24일 7.1m까지 떨어져 종전 역대 최저였던 2004년 2월의 7.11m를 밑돌았고, 수역 면적은 638㎢로 쪼그라들며 3개월 전 3천331㎢와 비교해 80%가 감소했다.

중국 최대 벼 생산기지인 창장(長江·양쯔강) 중·하류의 농경지에 용수를 공급하는 포양호의 극심한 가뭄으로, 중국의 식량 생산 차질 우려도 커지고 있다.

pjk@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