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가상자산으로 텔레그램 통해 마약 거래…대구경찰, 53명 적발

송고시간2022-10-04 08:16

댓글
가상자산으로 텔레그램 통해 마약 거래…대구경찰, 53명 적발 - 1

(대구=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 대구경찰청 광역수사대는 텔레그램과 가상자산을 이용해 마약을 거래한 혐의(마약류 관리법 위반)로 A씨 등 53명을 검거해 8명을 구속하고, 나머지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4일 밝혔다.

이 가운데 A씨 등 11명은 올해 3월부터 지난달 말까지 외국에서 필로폰 등 마약류를 밀반입하거나, 대마를 직접 재배해 유통한 혐의를 받고 있다. 나머지는 이들에게서 사들여 투약한 혐의자들이다.

피의자들의 연령대는 10∼30대가 전체의 84.9%를 차지했다.

경찰은 마약 판매책들이 텔레그램에 대화방을 개설·운영하면서 가상자산을 받고 마약을 판 것을 확인하고, 가상자산거래소에 대한 압수수색영장을 발부받아 마약 구매자 42명의 인적 사항을 확인·검거했다.

이 과정에서 대마 560g과 재배 중인 생 대마 40포기, 6천여 회 투약 분량의 필로폰 180g 등 2억6천만 원 상당의 마약을 압수했다. 또 구속된 피의자가 보관하고 있던 대마 판매 대금 9천여만 원도 압수했다.

leeki@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