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재명 "노인 일자리 예산 삭감은 '패륜 예산'…반드시 막겠다"

송고시간2022-10-04 12:05

댓글

대한노인회 방문…기초연금 월30만→40만원 증액 약속

대한노인회 방문해 기념촬영하는 이재명 대표
대한노인회 방문해 기념촬영하는 이재명 대표

(서울=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4일 서울 용산구 대한노인회 중앙회를 방문, 김호일 대한노인회장과 노인복지 문제 등에 대한 간담회를 하기에 앞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2022.10.4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는 4일 "윤석열 정부가 노인 일자리를 6만1천개나 삭감했다는 것은 도저히 이해가 안 간다는 것이 민주당의 입장"이라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서울 용산구에 있는 대한노인회 중앙회를 찾아 이같이 밝히고 "현재 민생 위기나 경제 위기가 심하기 때문에 되레 늘려야 하는 상황인데 줄인다는 것은 도저히 납득이 안 된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노인 일자리) 예산을 줄이면 그분들은 폐지를 주우러 길거리로 나서야 된다"며 "이것은 패륜 예산이다. 저희가 주력 정책으로 반드시 막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또 "(노인) 부부가 같이 살면 기초연금을 깎는데 이것도 패륜 예산에 가깝다"며 "이런 정책은 있을 수가 없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만 65세 이상 노인 70%에게 지급되는 기초연금(월 30만원)을 거론하면서 "대선 때 윤석열 대통령도 공약했고, 저희도 공약했던 과제로 '40만원으로 증액하고 대상자를 늘려가자'는 정책을 갖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주거든 소득이든 기본적인 삶이 가능한 기본사회로 가야 한다는 것이 민주당의 방향"이라고 덧붙였다.

kong79@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