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첫 솔로' 레드벨벳 슬기 "강렬하고 과감한 모습 보여드릴게요"

송고시간2022-10-04 15:25

댓글

미니음반 '투애니에잇 리즌스' 발매

레드벨벳 슬기
레드벨벳 슬기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트레일러 영상을 찍으면서 '내게 이런 서늘한 면이 있었나? 이런 얼굴도 있었나?' 싶었어요. 몰랐던 제 모습을 찾아가는 과정이 재미있었습니다."

걸그룹 레드벨벳의 슬기는 4일 첫 솔로 미니음반 '투애니에잇 리즌스'(28 Reasons)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그룹 때와는 다른) 강렬하고 과감한 모습을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슬기는 2014년 레드벨벳으로 데뷔해 지난 8년간 빼어난 춤 실력과 무대 장악력으로 '올라운더'라는 수식어를 달고 다녔다. 이에 레드벨벳 말고도 갓 더 비트, 레드벨벳-아이린&슬기 등 다양한 유닛 활동으로 팬들을 만나왔다.

데뷔 8년 만에 솔로로 첫발을 내디딘 그는 "경험을 쌓고 조금 더 멋져진 다음에 솔로 앨범을 내는 게 제가 보여드릴 앞으로의 색깔에도 맞는 것 같았다"면서 "8년 차에 (솔로로) 나온 게 잘한 것 같다"며 웃었다.

이번 음반에는 동명의 타이틀곡 '투애니에잇 리즌스'를 비롯해 슬기가 처음으로 직접 작사한 '데드 맨 러닝'(Dead Man Runnin'), 래퍼 비오와 호흡을 맞춘 '배드 보이, 새드 걸'(Bad Boy, Sad Girl) 등 총 여섯 곡이 담겼다.

타이틀곡 '투애니에잇 리즌스'는 묵직한 베이스와 휘파람 소리가 특징인 팝 댄스곡이다. 선과 악이 공존하는 노래 속 화자가 우리의 관계를 둘러싼 수많은 이유에 대해 궁금증을 던지는 곡이다.

슬기는 "많은 분이 제게 퍼포먼스를 기대할 거로 생각했다"며 "다른 타이틀곡 후보도 많이 들어봤지만, 이 노래가 좀 더 명확하게 퍼포먼스가 느껴졌다"고 설명했다.

레드벨벳 슬기
레드벨벳 슬기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그러면서도 "퍼포먼스와 동시에 보컬도 놓치고 싶지 않았다"며 "원래 알던 슬기보다 심화한 슬기를 만나실 수 있을 것"이라고 소개했다.

그는 이 노래를 통해 대중이 익숙할 '착하고 순한' 모습과는 또 다른 '서늘한' 매력을 보여주려 공을 들였다고 했다.

슬기는 "유영진 프로듀서가 너무 착하게 부르지 말고 덤덤하고 무심하게 부르라고 주문했다"며 "수정과 수정을 거듭하며 연습을 많이 해서 녹음했다. 한 곡 안에도 다양한 감정과 연기가 필요했다"고 작업 과정을 되돌아봤다.

그는 또한 다재다능하다는 의미의 '올라운더'라는 평가를 두고서는 "노래도 잘 부르고 춤도 잘 추고 재능이 있다는 것은 제게도 힘이 되는 말"이라며 "그래서 더욱 완벽한 모습을 보여드리려 생각과 고민을 많이 한다"고 떠올렸다.

이어 "솔로로서 중요한 것은 혼자서 무대를 장악할 수 있다는 마음가짐과 자신감"이라며 "이 자신감은 노력과 나의 재능 등 모든 것에서 비롯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동안 정말 많은 활동을 했지만, 솔로라는 게 굉장히 떨리는 일이더라고요. 보컬 측면에서도 다양한 색깔을 보여드리려 노력했습니다."

tsl@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