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재명 "尹정부, 무능 숨기려 야당탄압…누구 말처럼 양두구육"(종합)

송고시간2022-10-05 15:34

댓글

"언제나 권력은 유한"…박홍근 "국감 무력화 與꼼수 독재정권 닮아"

인사말 하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
인사말 하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5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중앙당사에서 열린 '당원존' 개관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2.10.5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정수연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는 5일 "정부에 촉구하는데 국민이 맡긴 권력으로 자신의 무능과 실패를 숨기려 야당을 탄압하고 전 정권을 공격하는 데에 골몰하지 말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서울 여의도에 있는 중앙당사 당원존에서 열린 최고위원 회의에서 이같이 말하고 "국민에 대한 예의가 아닐 뿐 아니라 국민이 권한을 맡긴 것에 대한 배신"이라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윤석열 정권은) 야당 탄압, 전 정권 정치 보복에 온 힘을 쏟고 있다"며 "언제나 권력은 유한하다고 생각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정부 여당의 공격이 날로 심각해지고 그 부당함과 무도함이 필설로 형용키 어려우나 민주당은 민생 경제를 챙기는 데 주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대표는 쌀값 안정화를 위한 양곡관리법 개정안을 여당이 반대한다면서 "국민이 부여한 권한을 최대한 활용해 가능한 빠른 시간 내 성과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그는 또 YTN 지분 매각, 철도·공항 민영화를 예를 들며 "저희가 가장 우려한 보수정권의 DNA라 할 수 있는 민영화가 다시 시작되는 것 같다. 민영화를 반드시 막기 위해 민영화 방지법, 국유 재산 특혜 매각방지법을 최선을 다해 처리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정부·여당은) 적반하장으로 '우리가 언제 민영화한다고 그랬냐'고 저를 고발해놓고, 민영화 반대한다고 글자 몇 자 썼다고 고발해놓고 뒤로는 실질적으로 민영화에 대한 의지를 강행하고 있는 것 같다"며 "누구 말처럼 양머리를 내걸고 개고기를 팔고 있다. 국민 기만이 심각하다"고 강조했다.

윤석열 대통령 등에게 '양두구육' 등의 비난 언사를 한 이준석 국민의힘 전 대표가 국민의힘 중앙당 윤리위원회의 추가 징계에 직면한 상황을 소환하며 여권을 비판한 발언으로 보인다.

박홍근 원내대표는 "박정희 정권은 10월 유신 때 국정감사(국감)를 폐지했다"며 "국감을 무력화하는 정부 여당의 꼼수도 독재정권을 닮았다"고 말했다.

박 원내대표는 "자료 제출을 조직적으로 거부하고 국감 하루 전 대통령 비서실장은 강 대 강 공세를 여당에 주문했다"며 "야당을 비하하는 (방)법까지 지침으로 내렸다고 하는데 대통령 비서실장이 국감 상황실장인가"라고 비판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는 당원존 개장에 맞춰 당원들이 함께 자리해 민주당 지도부의 발언을 들었다.

발언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발언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가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의원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10.4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kong79@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