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팝스타 마이클 볼튼, 8년만에 내한공연…소향·정홍일도 합류

송고시간2022-10-05 16:31

댓글

11월 8∼9일 서울 고척스카이돔

마이클 볼튼 내한공연
마이클 볼튼 내한공연

[KBSE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팝스타 마이클 볼튼이 오는 11월 8∼9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내한공연 '앙코르, 마이클 볼튼 라이브 인 서울'(Encore, Michael Bolton Live in Seoul)을 연다고 공연제작사 KBES가 5일 밝혔다.

1953년생으로 올해 69세인 마이클 볼튼은 '블루 아이드 솔'(Blue Eyed Soul·백인이 부르는 솔 음악)의 거장으로 국내 음악 팬에게도 익숙한 거장 싱어송라이터다.

'웬 어 맨 러브스 어 우먼'(When a man loves a woman), '하우 앰 아이 서포즈드 투 리브 위드아웃 유'(How Am I Supposed To Live Without You) 등 숱한 히트곡으로 총 7천500만장 이상의 음반 판매고를 기록했다.

그가 내한공연을 펼치는 것은 2014년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 콘서트 이래 8년 만이다.

이번 내한공연에서는 가수 소향과 정홍일도 각각 무대를 꾸민다.

tsl@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