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두겸 시장 "울산의 영광 되찾도록…미래 위한 씨앗 뿌릴 것"

송고시간2022-10-05 16:36

댓글

민선 8기 100일 맞아 '시민과 대화' 행사…부자 도시, 젊은 도시 강조

시민과 대화하는 김두겸 울산시장
시민과 대화하는 김두겸 울산시장

(울산=연합뉴스) 5일 오후 울산시청 대강당에서 열린 '민선 8기 출범 100일 시민과의 대화'에서 김두겸 울산시장이 시민과 대화하고 있다. 2022.10.5 [울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hkm@yna.co.kr

(울산=연합뉴스) 허광무 기자 = 김두겸 울산시장은 민선 8기 출범 100일을 맞아 "앞으로 60년, 울산의 미래를 위해 씨앗을 뿌리겠다"라고 5일 밝혔다.

울산시는 이날 오후 울산시청 대강당에서 시민과 소통하고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민선 8기 출범 100일 시민과의 대화'를 개최했다.

약 500명의 시민과 김 시장이 참여한 이 행사는 울산시 홍보영상 상영, 울산 비전 발표, 시민과 대화 등 순으로 진행됐다.

김 시장은 비전 발표에서 "지금 울산은 미래를 위해 씨앗을 뿌려야 하는 시기를 맞았다"라면서 "씨앗을 뿌릴 땅을 찾아 좋은 씨를 뿌리고, 풍족한 양분으로 풍요로운 울산을 건설하겠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생활이 안정되지 않으면 바른 마음을 가지기 어렵다는 뜻의 '무항산무항심(無恒産無恒心)'이라는 옛말이 있다"라면서 "'시민이 먹고사는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 행정의 근본'이라는 생각을 바탕으로, 일자리와 청년인구가 넘치고 아이 낳기 좋은 도시 울산을 만들 것"이라고 다짐했다.

시민과 대화하는 김두겸 울산시장(가운데)
시민과 대화하는 김두겸 울산시장(가운데)

[울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그 구체적 방안으로는 기형적 도시공간 구조 회복을 통한 산업용지 확보, 교육·의료 등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한 개발제한구역 해제, 수소 이동수단(모빌리티) 산학 협력 클러스터 구축, 게놈·바이오산업 육성, 3D프린팅 산업 기반 구축 등을 제시했다.

또 ▲ 친환경 자동차 산업 전환, 조선해양산업 스마트화, 석유화학산업 첨단화 등을 통한 울산 3대 주력산업 고도화 ▲ 태화강에 세계적 수준의 공연장 건설 ▲ '노잼(재미가 없는) 도시'에서 청년이 모이는 꿀잼 도시로 전환 ▲ K팝 사관학교 건설 ▲ 천혜의 자연경관 기반 체류형 관광산업 활성화 등 사업을 거론하며 삶이 풍요로운 도시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이어진 시민과 대화에서는 울산시 홍보대사인 코미디언 이용식 씨와 함께 솔직하고 다양한 이야기를 시민들과 나눴다.

김 시장은 "민선 8기가 어느덧 출범 100일을 맞았고, 짧은 시간 동안 숨 가쁘게 달려왔다"라면서 "'새로 만드는 위대한 울산'이라는 울산시 비전에 맞게 울산이 과거 부자 도시와 젊은 도시의 위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무한히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울산시 비전 발표하는 김두겸 시장
울산시 비전 발표하는 김두겸 시장

[울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hkm@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