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北외무성 "美, 항모 끌어들여 위협 조성…안보리 회부 강력규탄"

송고시간2022-10-06 05:03

댓글

"美, 한미연합훈련에 대한 응당한 대응조치 안보리 끌고 가"

(서울=연합뉴스) 이정진 기자 = 북한은 6일 미국의 핵 추진 항공모함 로널드 레이건호(CVN-76·10만3천t급)가 한반도 수역에 다시 출동하는 데 대해 반발했다.

북한 외무성은 이날 공보문을 통해 "미국이 조선반도(한반도) 수역에 항공모함타격집단을 다시 끌어들여 조선반도와 주변지역의 정세안정에 엄중한 위협을 조성하고 있는데 대하여 주시하고 있다"고 밝혔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한미 연합훈련을 마치고 한국 해역을 떠났던 로널드 레이건호는 북한의 중거리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한 대응 조치로 다시 동해 공해상으로 출동해 한미일 연합훈련에 참여할 예정이다.

외무성은 또 "미국과 일부 추종국가들이 조선반도의 군사적긴장을 고조시키는 한미연합훈련들에 대한 우리 군대의 응당한 대응행동 조치를 유엔안전보장이사회에 부당하게 끌고 간데 대하여 강력히 규탄한다"고 강조했다.

북한이 지난 4일 발사한 중거리 탄도미사일이 지난달 말 로널드 레이건호 등이 참여해 동해 공해상에서 진행된 한미 연합훈련에 대한 반발임을 확인한 것이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는 한국 시간으로 이날 새벽 북한의 중거리 탄도미사일 발사를 논의하기 위한 공개 브리핑을 개최한다.

북한이 한미연합훈련과 안보리 논의에 대해 이처럼 반발했지만, 후속 도발을 예고하는 등 긴장을 추가로 높이지는 않아 향후 행보가 주목된다.

한미 연합 해상훈련
한미 연합 해상훈련

[해군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transil@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