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합정역 인근에 38층 주상복합 건립…공동주택 210세대

송고시간2022-10-07 09:00

댓글

서울시 도시재정비 심의 통과…사회복지관도 들어서

마포구 합정동 381-49 일대 합정7재정비촉진구역 위치도
마포구 합정동 381-49 일대 합정7재정비촉진구역 위치도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서울 마포구 합정역 인근에 38층짜리 주상복합건물이 들어선다.

서울시는 6일 제3차 도시재정비소위원회에서 마포구 합정동 381-49 일대 합정7재정비촉진구역 정비계획안을 수정 가결했다고 7일 밝혔다.

계획안은 지하철 2·6호선 합정역 인근 합정7구역에 지상 38층, 연면적 3만5천895㎡ 규모의 주상복합건물과 지상 8층 높이의 종합사회복지관을 건립하는 내용이다.

주상복합건물에는 공동주택 210세대(공공임대 37세대 포함), 오피스텔 110실, 근린생활시설이 들어간다.

별도 건물인 종합사회복지관은 체험학습센터, 실내놀이터, 북카페, 교육실 등으로 구성된다.

유창수 서울시 주택정책실장은 "합정역 역세권에 주택과 생활·문화시설이 확보돼 주민 복지 여건이 크게 개선될 것"이라고 말했다.

okko@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