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고대생들의 두번째 '몸짱 달력'…"몸도, 뜻도 같이 봐주세요"

송고시간2022-10-07 06:30

댓글

장애인 모델도 함께 참여…수익금은 자립준비청년 지원

한글을 주제로 한 고려대 '몸짱 달력' 사진
한글을 주제로 한 고려대 '몸짱 달력' 사진

[박성근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박규리 기자 = 고려대 학생들이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몸짱' 달력을 선보인다.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이번 달력 제작에는 재학생은 물론 중·장년층 졸업생 등 30여명이 함께 했다. 몸짱 모델이 되기 위해 올해 3월부터 반년간 '몸만들기'를 했다고 한다.

이 일을 기획한 공과대학 학생회장 박성근(화공생명공학 17학번)씨는 7일 "단순히 멋있는 사진을 넣는 것을 넘어 사회적 의미도 담아보자는 생각에서 두 번째 달력을 준비하게 됐다"고 말했다.

매월 한 장씩 달력을 넘기며 함께 기억해보길 바라는 뜻에서 12가지 주제를 골랐다고 소개했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께 헌정하는 사진부터 환경보호 메시지를 전하는 사진까지 주제 범위는 다양하다.

우리 것의 소중함을 되새겨보자는 의미에서 한글, 태권도, 태극기 등을 콘셉트로 한 사진도 달력에 담겼다.

박씨는 "위안부 피해자분들을 다루는 사진은 아무리 헌정하기 위한 목적이더라도 조심스러울 수밖에 없었다"며 "몸짱 달력이지만 그 사진만큼은 모두 한복을 입고 촬영했다"고 설명했다.

또 이번 달력에는 국내 최초 장애인 전문 엔터테인먼트 회사 '파라스타엔터테인먼트'의 청각 장애인 모델들도 참여했다.

장애인이 기부의 대상이 아닌 기부의 주체로 참여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하기 위해서다.

이날부터 온라인 서점 예스24를 통해 판매되고 수익금 전액은 만 18세가 돼 아동양육시설 등 보호시설을 퇴소하고 공식적으로 독립을 준비하는 '자립 준비 청년'들에게 기부할 예정이다.

작년엔 수익금 전액을 결식아동 돕기에 기부했다.

박씨는 "학생들이 좋은 의미에서 진행하는 프로젝트인 만큼 좋게 봐주셨으면 한다"며 "꼭 저희와 함께하지 않으시더라도 여러 곳을 통해 많이 기부해주시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태권도를 주제로 한 고려대 '몸짱 달력' 사진
태권도를 주제로 한 고려대 '몸짱 달력' 사진

[박성근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curiou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