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尹 "여가부 폐지, 女보호 강화…피해호소인 시각 탈피하자는 것"

송고시간2022-10-07 09:19

댓글
윤석열 대통령 출근길 문답
윤석열 대통령 출근길 문답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7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2.10.7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준서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7일 정부의 '여성가족부 폐지' 방안에 대해 "여성·가족·아동·사회적 약자들에 대한 보호를 더 강화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용산 대통령실 출근길에 '여가부 폐지는 야당의 협조가 필요한데 통과 가능성을 어떻게 보느냐'는 취재진 질문에 "국회 상황에 대해서 제가 예측하는 것은 쉬운 일은 아니다"라며 이같이 답변했다.

그러면서 "소위 말해서 권력 남용에 의한 성비위 문제에 대해서도 피해호소인이라고 하는 그런 시각에서 완전히 탈피하자, 그리고 여성에 대한 보호를 더 강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지난 2020년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성추행 사건 당시, 민주당 등이 피해 여성을 '피해호소인'으로 표현하며 사실상 2차 가해를 했음에도 여성가족부가 아무런 목소리를 내지 않았다는 점을 재차 지적한 것으로 해석된다.

ju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