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울 사대문 안에 첫 수소충전소…하루 차량 25대 충전 가능(종합)

송고시간2022-10-07 10:06

댓글

시청 서소문청사에 도심형 충전소…오늘부터 예약제로 시범운영

서울 사대문 내 첫 수소충전소 설치
서울 사대문 내 첫 수소충전소 설치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7일 오전 서울시청 서소문청사 5동 앞에 설치된 서소문청사 수소충전소에서 관계자가 수소충전을 시연하고 있다. 2022.10.7 yatoya@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홍준석 기자 = 서울 도심 사대문 안에서 수소차 충전을 할 수 있게 됐다.

7일 서울시와 환경부에 따르면 이날부터 서울시청 별관 서소문청사 내 수소충전소가 시범 운영된다.

기존 CNG(압축천연가스)충전소 자리에 들어선 이 충전소는 사대문 안에 처음으로 지어진 수소충전소다. 서울 내 충전소로는 10번째다.

고압가스 안전관리법상 수소충전소는 주택·업무시설 등으로부터 최소 12m 이상∼17m 이하로 떨어져 있어야 하지만, 서소문청사 충전소는 산업부 규제 특례에 따라 방호벽과 안전장치를 추가로 설치하는 조건으로 완화된 이격거리 규정을 적용받았다.

기존 수소충전소는 도시 외곽에 있는 경우가 많아 도심 충전 수요를 만족시키기에 한계가 있었다.

예약제로 운영되는 서소문청사 수소충전소에서는 하루에 100㎏(수소차 25대 분량)을 충전할 수 있다. 충전량은 수소차 40대 충전이 가능한 200㎏까지 단계적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본격 운영을 시작하기 전까지는 '하이케어(H2Care)' 모바일 앱으로 예약한 뒤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이번에 준공된 서소문청사 수소충전소를 포함하면 서울에서 운영 중인 수소충전소는 이동식을 포함해 9개소 13기다.

서울 사대문 내 첫 수소충전소 설치
서울 사대문 내 첫 수소충전소 설치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7일 오전 서울시청 서소문청사 5동 앞에 설치된 서소문청사 수소충전소에서 관계자가 수소충전을 시연하고 있다. 2022.10.7 yatoya@yna.co.kr

구축 중인 충전소도 4개소 7기가 있다. 이중 국회 수소충전소 1기 증설은 오는 11월 완료될 예정이다.

전국적으로는 올해 9월 말 기준 수소충전소가 196기 보급된 것으로 나타났다. 운행 중인 수소차는 2만6천868대다.

이날 오전 진행된 준공식에는 오세훈 서울시장과 한화진 환경부 장관, 김현기 서울시의회 의장, 업계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한 장관은 "서소문청사 수소충전소는 탄소중립과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정부와 지자체 간 협업의 성과"라며 "서울이 탄소중립 도시로 한 발짝 더 다가선 것으로 평가될 것"이라고 말했다.

유연식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은 "수소는 탄소중립을 위한 필수적인 에너지"라며 "서소문청사 수소충전소 운영을 통해 수소충전소 안전성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수소경제로의 전환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환경부와 서울시는 총사업비 37억원을 들여 지난 2020년 12월부터 서소문청사 수소충전소 건립을 추진해왔다.

서울시는 연말까지 수소충전소 5기를 추가로 구축해 시내에 총 15기의 충전소를 확보할 계획이다. 2026년까지 수소차 3만4천 대를 보급하고, 수소충전소 40기를 구축하는 게 시의 목표다.

사대문 내 첫 수소충전소 준공식
사대문 내 첫 수소충전소 준공식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오세훈 서울시장과 한화진 환경부 장관 등 참석자들이 7일 오전 서울시청 서소문청사 앞에서 열린 서소문청사 수소충전소 준공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10.7 yatoya@yna.co.kr

honk0216@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