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어른이 무너뜨린 쓰레기 정리한 초등생 찾았다…구청장 표창

송고시간2022-10-07 17:43

댓글
쓰레기 더미 정리하는 조상우군
쓰레기 더미 정리하는 조상우군

[인터넷 커뮤니티 갈무리.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길거리를 지나가던 성인이 무너뜨리고 간 쓰레기 더미를 묵묵히 정리한 초등학생이 구청장 표창을 받았다.

인천시 서구는 7일 서곶초등학교 4학년 조상우(9)군에게 구청장 표창인 '착한 어린이상'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조군은 지난달 26일 서구 한 길거리 모퉁이에서 쓰레기 더미를 치우는 영상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시되면서 누리꾼들의 관심을 받았다.

이 영상을 게시한 누리꾼은 "어떤 아저씨가 쓰레기 더미를 무너뜨린 후 정리하지 않고 그냥 지나갔다"며 "뒤따르던 한 어린이가 가던 길을 멈추고 무너진 쓰레기 더미를 묵묵히 정리하는 모습을 보며 어른으로서 부끄러우면서도 마음이 따뜻했다"고 전했다.

서구는 온라인상에서 화제가 된 이 영상을 접하고 관할 행정복지센터 등을 통해 수소문한 결과 조군을 찾았다.

조군은 "할 일을 했을 뿐인데 이렇게 상까지 주셔서 기쁘다"며 "부모님이 평소 말씀해주신 것처럼 앞으로도 늘 다른 사람을 배려하며 우리 동네와 이웃을 돕는 일을 계속하고 싶다"고 말했다.

강범석 서구청장(사진 왼쪽)과 조상우군(오른쪽)
강범석 서구청장(사진 왼쪽)과 조상우군(오른쪽)

[인천시 서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hong@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