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영국 주 4일제 참여 기업에 입사지원자 몰려

송고시간2022-10-19 13:07

댓글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영국에서 진행하고 있는 '임금 삭감 없는 주 4일 근무제' 실험에 참여한 기업에 입사 지원자들이 몰려들고 있다.

18일(현지시간) 미국 CNBC 방송에 따르면 올해 초 영국 내 구인 건수가 역대 최대로 느는 등 심각한 구인난에도 주 4일제 실험 기업들은 신입 채용과 고용 유지 등 인사 관리 면에서 큰 효과를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환경 컨설팅업체 '타일러 그레인지'는 주 4일제 도입 이후 채용 안내 사이트 방문객이 60% 증가했으며 입사 문의도 534%나 폭증했다고 밝혔다.

이 회사 인사 책임자인 헬렌 브리튼은 주 4일제 도입 이후 나타난 입사지원자들의 관심이 놀라울 정도라고 말했다.

커뮤니케이션 컨설팅업체 '스토리 몹'도 주 4일제 도입 이후 오랫동안 비어있던 일자리를 채울 수 있었다면서 주 4일제에 대한 입사 지원자들의 관심이 매우 큰 것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교육기업 '베드록 러닝'은 주 4일제 도입 이후 퇴사한 직원이 단 한 명뿐이었다면서 입사지원자도 크게 늘었고 기존 직원들의 이직률도 크게 낮아졌다고 소개했다.

마케팅 업체 '라우드 마우스 미디어' 역시 주 4일제 도입 이후 입사 지원자가 두 배로 늘었고 고용 유지율도 기존 80%에서 98%로 높아졌다고 말했다.

주 4일제 실험은 비영리단체 '주 4일 글로벌'과 옥스퍼드·캠브리지·보스턴 대학 연구진 등이 기획했다.

지난 6월 영국에서 70여개 기업이 참여한 가운데 시작된 이번 실험은 근무 시간은 20% 줄이면서 생산성과 임금은 기존대로 100%를 유지할 수 있는지 확인하기 위한 것이다.

'주 4일 글로벌'은 호주와 뉴질랜드에서도 주4일제 실험을 개시했으며, 미국과 캐나다, 유럽,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도 올해부터 내년 사이에 실험을 시작할 계획이다.

일터(기사와 직접 관련 없음)
일터(기사와 직접 관련 없음)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kp@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