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상민 행안부 장관, '경찰의 날' 앞두고 일선경찰 격려

송고시간2022-10-20 10:30

댓글

서울경찰청 112치안종합상황실·종합교통정보센터 방문

이상민 행안부 장관
이상민 행안부 장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윤구 기자 =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이 경찰의 날(10월 21일)을 하루 앞둔 20일 서울경찰청 112치안종합상황실과 종합교통정보센터를 방문해 현장경찰을 격려했다.

이 장관은 112치안종합상황실에서 우수 현장요원들과 간담회를 하고 현장경찰관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노고를 격려했다.

112치안종합상황실은 서울 전역에서 발생하는 각종 사건·사고 대응의 컨트롤타워다. 관내 모든 112 신고의 접수 및 조치 전달을 담당하는 곳으로 시민의 목소리를 가장 먼저 접하는 부서다.

이 장관은 직접 헤드셋을 통해 112 신고 처리 과정을 청취하고 '보이는 112'를 시연하는 등 작동 체계 전반을 점검했다. '보이는 112'는 신고자에게 문자를 전송해 신고자가 문자에 포함된 웹주소(URL)를 누르면 신고자 위치와 휴대전화로 찍히는 현장 영상이 실시간으로 112상황실에 전송되는 서비스다.

이 장관은 서울시내 주요도로 소통상황을 24시간 모니터링하는 종합교통정보센터도 찾아 시설상황을 점검했다. 또 CCTV로 현장을 보며 도로에서 근무 중인 교통경찰관을 무전으로 격려했다.

이 장관은 "일선 현장에서 맡은 바 임무를 묵묵히 다하고 있는 경찰관들께 감사드린다"면서 "행정안전부 장관으로서 경찰관들이 업무를 수행하는 데 어려움이 없도록 처우개선에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ykim@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