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지나가던 차량에 발길질하고 운전자 '묻지마' 폭행

송고시간2022-10-21 13:51

댓글

지난달엔 흡연단속 공무원 때려…"재범 우려" 두번째 구속영장

(서울=연합뉴스) 이승연 기자 = 고령의 흡연 단속 공무원을 폭행해 경찰 조사를 받던 피의자가 이번에는 지나가던 차량에 발길질을 하고 운전자를 때렸다가 두 번째로 구속 위기에 놓였다.

21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강북경찰서는 전날 20대 여성 A씨에 대해 폭행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A씨는 지난 19일 오후 8시 30분께 서울 강북구 번동 강북구청사거리에서 지나가는 차들을 이유 없이 가로막은 뒤 발로 차고, 차량에서 내린 운전자 B씨에게 침을 뱉으며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지난달에도 길거리에서 폭력을 행사했다가 구속영장이 신청된 바 있다. 당시 A씨는 수유역 인근에서 금연구역에서 담배를 피우다가 이를 제지하던 강북구청 소속 70대 공무원 C씨에게 발길질을 하고 얼굴을 여러 차례 때린 혐의를 받았다.

A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는 이날 오전 서울북부지법에서 열렸다.

경찰은 A씨에게 B씨 차량을 망가뜨린 혐의(재물손괴)도 적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지난 범행에 대한 구속영장은 기각됐으나 재범의 우려가 커 보여 구속영장을 재신청했다"고 설명했다.

winkit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