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추경호 "강원도 등 여러 불확실성 증폭·누적되며 시장불안"

송고시간2022-10-24 17:25

댓글
답변하는 추경호 경제부총리
답변하는 추경호 경제부총리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종합국정감사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앞줄 왼쪽부터 추 부총리,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윤희성 한국수출입은행장. 2022.10.24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세종=연합뉴스) 박용주 박원희 기자 =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최근 강원도 레고랜드 사태 등 여러 불확실성이 겹치며 시장이 불안해졌다고 24일 말했다.

추 부총리는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종합 국정감사에서 이같이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수진 의원이 "김진태 강원도지사의 (레고랜드 관련) 조치로 국내 경제가 어떤 영향을 받을지 예측했냐"고 묻자 추 부총리는 "당시 시장이 취약했는데 그 부분이 이후 여러 자금시장의 불확실성을 증폭시키고 누적되는 과정에서 다른 요인까지 겹쳐 자금시장이 더 불안해졌다"고 답변했다.

이는 레고랜드 사업 주체인 강원도가 자산유동화기업어음(ABCP)에 대한 보증 이행을 거부한 조치가 최근 자금시장의 신용 경색상황과 일정 부문 연동돼 있다는 점을 시인한 발언으로 해석된다.

민주당 진선미 의원이 "김진태 지사와 통화했느냐"고 묻자 추 부총리는 "최근에 했다"고 답변했다.

추 부총리는 "김진태 지사의 발언이 시간이 갈수록 시장에 영향을 미치면서 본인이 보증 의무를 정상 이행하겠다는 취지의 입장을 여러 번 이야기했다"면서 "이후 금융위원회가 유동성 안정 조치를 취했지만 충분하지 않아 23일에 추가 조치를 했다"고 말했다.

speed@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