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태원 참사] "애도의 마음 남겨주세요"…국내외 플랫폼 추모 물결(종합2보)

송고시간2022-10-31 17:34

댓글

네이버·네이트·카카오·토스·트위터·구글·유튜브 참여…"마케팅 푸시 지양"

넥슨, 신작 게임 소개 행사 취소…"애도 분위기 동참"

구글, 검색창에 조의 표시
구글, 검색창에 조의 표시

[구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오규진 임성호 기자 = 국내외 플랫폼 업계는 31일 이태원 참사 희생자들을 추모하고 애도하는 분위기를 이어갔다.

네이버[035420]는 이날 모바일과 웹 첫 화면 상단에 '깊이 애도합니다'라는 문구와 함께 추모 리본을 띄웠다.

모바일 첫 화면에는 이태원 사고 관련 최신 기사, 추모 게시판, 생방송 뉴스 특보 보기 등을 노출하고 있다.

31일 오후 네이버 추모 게시판
31일 오후 네이버 추모 게시판

[네이버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추모 게시판은 별도 게시글을 쓰는 공간이 아니라 버튼을 눌러 리본을 발급하는 방식이다. 오후 2시 37분 기준 40만4천여 명이 동참했다.

카카오[035720]도 나우, 다음, 카카오톡 뷰 탭 등에서 'TV뉴스 특보', '실시간 뉴스', '추모 게시판'을 노출하고 있다.

카카오 추모 게시판 역시 2차 피해나 혐오 확산 방지를 위해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문구로만 작성이 가능하다. 현재 3만3천여 개의 댓글이 달렸다.

카카오 공지
카카오 공지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 운영사 비바리퍼블리카도 31일 오후 소셜미디어에 국화 사진과 함께 이태원 사고 희생자의 명복을 빌고 부상자와 유가족을 위로하는 글을 올렸다.

토스 관계자는 "애도 기간에는 토스 앱 내에서 기능성 푸시 외 마케팅 푸시를 지양하고, 마케팅 포스팅 등도 지양할 것"이라고 말했다.

토스 "이태원 사고로 돌아가신 분 명복을 빕니다"
토스 "이태원 사고로 돌아가신 분 명복을 빕니다"

[토스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트위터는 '탐색하기' 기능에 '이태원 사고 관련 최신 업데이트' 탭을 신설했으며 이곳에서 정부 기관·언론 공식 계정에서 올린 이태원 참사 관련 소식을 확인할 수 있다고 공지했다.

세계 1위 포털 구글도 이날 검색창 아래 조의 표시를 노출했다.

구글의 동영상 플랫폼 유튜브는 이태원 참사 현장을 그대로 담은 영상, 사진, 허위 사실이 확산하는 것과 관련, '커뮤니티 가이드'를 위반하는 영상을 삭제하는 대신 공신력 있는 콘텐츠를 부각한다고 밝혔다.

또한 정책 위반 경계선상에 있는 콘텐츠와 사용자에게 유해한 잘못된 정보에 대해서는 '확산 줄이기'를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네이트 "이태원 참사 희생자 추모"
네이트 "이태원 참사 희생자 추모"

[네이트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네이트도 이날 오후 메인 화면 상단에 '이태원 참사 희생자 추모' 페이지를 개설했다. 네이트 추모 게시판 역시 2차 피해나 혐오 확산 방지를 위해 '진심으로 애도합니다' 문구로만 작성할 수 있다.

이밖에 국내 게임사 넥슨은 다음달 2일 서울 용산구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지스타(G-STAR) 2022 프리뷰 간담회를 연기했다.

넥슨은 행사에서 다음달 17일 부산에서 개막하는 국제 게임쇼 지스타에서 선보일 신작 게임을 공개할 예정이었으나 국가적 애도 분위기에 동참하기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

넥슨 관계자는 "안타까운 사고로 희생된 분들과 유족에게 깊은 애도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말했다.

lisa@yna.co.kr, acdc@yna.co.kr, sh@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