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인천 월미도 앞바다에 빠진 모녀…낚시객 도움으로 구조

송고시간2022-11-17 08:36

댓글
119 구급차
119 구급차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천=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17일 오전 2시 57분께 인천시 중구 월미도에서 A(46·여)씨와 그의 딸 B(8)양이 바다에 빠졌다.

신고를 받고 소방당국과 해양경찰이 출동했을 때 A씨와 B양은 인근 낚시객이 던져준 낚싯줄을 잡고 물 밖으로 나온 상태였다.

A씨 모녀는 저체온증을 호소해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당시 A씨는 바다 쪽으로 연결되는 계단에서 미끄러지면서 물에 빠진 것으로 파악됐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A씨가 먼저 바다에 빠지고 B양이 그 후에 빠진 것으로 파악됐다"며 "모녀 모두 크게 다치지 않아 경상으로 분류했다"고 말했다.

hong@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