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수과원 "가을 동해에서 살아있는 참고래 42년 만에 발견"

송고시간2022-11-18 17:37

댓글
참고래 모습
참고래 모습

[수과원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국립수산과학원은 동해에서 고래 관찰 조사를 한 결과 참고래를 포함한 고래류 6종 24군 1천639마리를 발견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조사는 올해 9월부터 35일 동안 선박과 항공기 등을 이용해 해상에서 고래류를 관찰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수과원은 그동안 동해에서 참고래가 혼획된 적은 있었으나, 살아있는 모습이 카메라에 담긴 것은 1999년 조사가 시작된 이후 처음이라고 밝혔다.

수과원 관계자는 "포경이 가능했을 시기인 42년 전에 문헌상으로 동해에서 참고래가 잡혔다는 기록이 있어 42년 만에 살아있는 참고래가 발견된 것으로도 볼 수 있다"고 말했다.

참고래는 국제 멸종위기종으로, 지구상에서 가장 큰 동물인 대왕고래 다음으로 큰 고래다. 몸 길이는 약 23m에 이른다.

최석관 국립수산과학원 고래연구센터장은 "살아있는 참고래를 처음으로 카메라에 담은 것은 상당한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 동해에서의 고래 조사 활동과 보호를 위한 연구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참고래 모습
참고래 모습

[수과원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read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