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10년 만에 친언니 찾아가 흉기로 살해 시도…"괴롭힘 당했다"

송고시간2022-11-18 17:55

댓글
경찰 출동
경찰 출동

[연합뉴스TV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김포=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10년 만에 친언니를 찾아가 흉기로 살해하려 한 3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김포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로 30대 A씨를 입건했다고 18일 밝혔다.

A씨는 이날 낮 12시 6분께 김포시 모 아파트에서 친언니 B(30대)씨를 흉기로 살해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미리 준비한 흉기를 꺼내 위협하며 B씨와 다툼을 벌인 것으로 조사됐다. 현장에는 B씨의 딸도 있었다.

B씨의 딸이 우는 소리와 이들 자매가 다투는 소리를 들은 이웃 주민이 경찰에 신고하면서 A씨는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B씨는 다행히 다치지 않았다.

A씨와 B씨는 지난 10년간 만나지 않고 떨어져 지내왔던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경찰에서 "어릴 적 괴롭힘을 당한 것에 원한이 있어 언니를 죽이려고 했다"고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를 조사하고 있다"며 "조사를 마친 뒤 신병 처리 방향을 결정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tomatoyoo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