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한항공, 미국 공군 F-16 수명연장 사업 초도 항공기 출고

송고시간2022-11-21 09:07

댓글
대한항공, F-16 수명 연장 사업 초도 항공기 출고
대한항공, F-16 수명 연장 사업 초도 항공기 출고

(서울=연합뉴스) 대한항공이 지난 18일 미국 공군 F-16 수명 연장 사업의 초도 항공기를 성공적으로 출고했다고 21일 밝혔다. 사진은 대한항공이 수명 연장 사업을 진행하게 된 미국 공군 F-16. 2022.11.21 [대한항공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대한항공[003490]은 미국 공군 F-16 수명연장 사업의 초도 항공기를 출고했다고 21일 밝혔다.

대한항공은 앞서 미 국방부에서 오는 2030년 9월까지 주한미군과 주일미군에 배치된 F-16 전투기의 수명을 연장하는 사업을 수주했다.

수명연장 사업은 항공기 정비 중 최상위 단계의 작업이다. 동체와 날개의 주요 구조물을 보강·교체하는 방식으로 이뤄지며, 이를 통해 전투기의 비행 가능 시간을 8천시간에서 1만2천시간으로 연장할 수 있다.

대한항공은 1978년 미군 창정비 사업을 시작으로 F-4, F-15, F-16, C-130, A-10 등의 전투기와 수송기, RC-12, UH-60, CH-47, CH-53 등 정찰기와 헬기의 창정비·개조 사업을 한 바 있다.

F-16의 경우 1984년 이후 현재까지 890여 대에 대한 창정비와 성능 개량 사업을 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부산 테크센터는 다양한 한국군과 미군 항공기 창정비를 수행하는 아·태 지역 최대 군용기 정비 기지"라며 "6천여 대의 군용 항공기 창정비와 성능개량 작업 경험을 바탕으로 군용기 MRO(유지보수) 사업을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pc@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