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창원시, 한화에어로 창원1사업장서 우주항공산업 활성화 논의

송고시간2022-11-21 16:00

댓글
홍남표 창원시장·최형두 국회의원,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방문
홍남표 창원시장·최형두 국회의원,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방문

[경남 창원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창원=연합뉴스) 김선경 기자 = 경남 창원시는 21일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Ⅱ) 기술을 이전받을 민간기업(체계종합기업) 우선협상대상자로 지난달 선정된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창원1사업장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날 일정에는 홍남표 창원시장을 비롯한 창원시 관계자와 최형두 국회의원(창원시 마산합포구)이 동행했다.

창원시는 이날 창원지역 미래 방위산업을 위한 우주산업 활성화 방안 등에 대해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측과 대화를 나눴다.

창원시는 소재·부품·장비 특화지역 등 우주 부품산업 클러스터를 통한 선도도시로 나아갈 계획을 설명하고,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했다.

창원시는 향후 한화에어로스페이스를 중심으로 한 소재·부품·장비 특화를 통해 우주 부품산업 수요에 발맞춰나갈 계획이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협력기업을 중심으로 관련 중소기업의 참여를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답변했다.

한국형 발사체 고도화사업 총괄 주관 제작을 위해 주된 인프라로 활용될 단조립장 구축 후보지로는 현재 창원시 마산합포구 가포신항 배후단지 일원이 포함돼 있다.

홍남표 시장은 "우주산업을 비롯한 최첨단 지식산업을 지역과 국가의 중요 자산으로 발전시키겠다"며 "우주항공부품의 혁신기업을 육성하는 데 적극적 지원과 협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형두 국회의원은 "우주산업 선도기업인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창원국가산단뿐만 아니라 항만과 접근성이 용이한 마산지역까지 투자를 확대해 창원지역 전체를 대표하는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우주산업이) 자리 잡을 수 있게 협력해달라"고 덧붙였다.

ksk@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