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마를 산업용 소재로…" 경북 안동서 워크숍 열려

송고시간2022-11-21 11:40

댓글
안동 경북바이오산업단지 전경
안동 경북바이오산업단지 전경

[안동시 제공]

(안동=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대마를 산업용 소재로 활용하기 위한 워크숍이 경북 안동에서 열렸다.

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은 21일 안동 그랜드호텔에서 '경북 산업용 헴프(HEMP) 규제자유특구 2022년 하반기 총괄 워크숍'을 개최했다.

식물 대마 및 그 추출물인 헴프는 환각성이 있는 마리화나와 구별되며, 비 환각성 산업용 소재로 이용할 수 있다.

22일까지 이틀간 열리는 이번 워크숍에는 대구지방식약청, 아주대 의과대학, 춘천바이오산업진흥원, 정보기술 업체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행사 기간에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 현안 논의, 사업 관련 특구 사업자 간 연계 협력 방안 모색, CBD 산업 동향 및 마약류 학술 허가제도 등에 관한 교육 등이 진행된다.

권기창 안동시장은 "헴프 특구 사업의 성공을 위해 전략적인 협업과 네트워크 구축이 필수"라며 "이번 워크숍이 헴프 산업의 성장과 도약을 이루는 발판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경북 헴프 규제자유특구 방문한 이영 장관
경북 헴프 규제자유특구 방문한 이영 장관

(서울=연합뉴스)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지난 9월 30일 경북 헴프 규제자유특구를 방문, 산업용헴프 재배 실증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2022.9.30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sunhyung@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